우버 서울시 택시호출 서비스 운영 서울시청 박원순시장 국민의소리TV 한국신문방송인클럽 서울포털 미디어크리에이터

2019-04-03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우버가 택시 호출 서비스 ‘우버택시’로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4월2일 밝혔습니다. 우버는 현재 국내에서 고급택시 우버블랙을 기반으로 교통약자를 지원하는 어시스트 등을 프리미엄 옵션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우버택시는 우버 앱 상에서 ‘택시’를 선택해 호출할 수 있습니다. 서울 전역에서 이용 가능하며 우버 기술을 통해 이용자와 가장 효율적인 경로에 있는 일반 중형택시가 자동 배차됩니다. 승차거부 없이 택시가 배정된다는 의미며 이용자가 탑승하기 전까지는 기사에게 목적지를 공개하지 않습니다. 지난 달 타고솔루션즈가 선보인 자동배차 택시는 3천원 추가로 내야 하지만, 우버택시는 추가 요금이 없으며 배차 후, 이용자에게는 우버택시 드라이버의 이름, 사진과 함께 차량에 대한 상세 정보를 제공합니다. 이용자는 우버 앱에서 이동 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수정